얼굴 없는 다섯 작가의 상상력 사전

10,800원 12,000원
기본 할인1,200원
적립금 3%
기본 적립3%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저서 제목 : 얼굴 없는 다섯 작가의 상상력 사전

저자 : 조부희 외 4명

판형, 페이지 : A5 , 176페이지

ISBN : 9791196002756

출판사 : 바른북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책 소개

 

 

'상상'이라는 단어로, 20대 청춘들의 현실의 아픈 내면을 꿰뚫고자 했다. 

 

고통스럽지만 그것은 상상이었고, 마주한 현실이었다. 

 

20대 청춘 작가 다섯 명의 시선과 개성 있는 문체로 기묘하게 재해석 된 상상력 사전, 아니, 한 권의 또 다른 『책』이라고 보면 될 것 같다. 

 

그저 글을 쓰고 싶어서, 그리고 그것들을 책에 담아내고 싶어서 ‘사구려 출판소’라는 모임을 만든 다섯 명의 작가들이 모였다. 

 

병신, 화장실, 길고양이, 참치캔, 공항, 밥 등등. 생각해낼 수 있는 모든 것들은 툭툭, 거침없이 내뱉었고, 그렇게 15개의 단어를 선정해 각자의 시선으로 담아낸 이야기를 엮은 책이다.

 

 

 

 

목차

책  시작  횡단보도  벤치  문틈  일상  커피  달  책  길고양이  그,그녀  거짓말  화장실  급  끝  졸업

 

 

 

 

혹자의 서평 “이 책은 어느 한 승객이 5인의 버스 기사의 휘황찬란 아름다운 캐리 여행에 얼떨결에 참여해버렸을 때 느꼈을 온갖 추상적인 감정들로 구체화한 것 같은 작품이다. 이것은 어쩌면 책이라기보다는 현대미술의 일종으로 볼 수도 있겠다.”  5 작가의 독자들에게 한마디

조부희 저자의 독자들에게 한 마디 “아마도 여태껏 제가 꾸준히 퍼낸 우물 속의 물들을 독자분들에게 보여드린다고 생각하면 될 것 같아요. 신선하고, 차갑고, 때로는 따뜻한 물일 거예요.” 김승기 저자의 독자들에게 한 마디

“이 책에 실린 글들은 제가 가장 힘든 시기에 썼던 글들입니다. 꿈도 희망도 보이지 않던 학창 시절, 야자를 빼먹고 홀로 야간 버스를 타고 서울 이곳저곳을 떠돌던 한심한 날들과 군대에 가기 전 그저 관심에 목말라한 행동들로 인해 관계의 단절을 불러왔던 미숙했던 날들, 그리고 두 번째로 집을 떠나 자취를 시작했지만 외로움이 서툴러 잠 못 이루던 날들, 그리고 현재. 이 책은 그래서 소중합니다. 제가 처음으로 무엇인가를 해낼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책이기 때문입니다. 당분간은 글을 쓰지 않을 예정입니다. 좀 더 무거운 반추의 삶을 견뎌낼 수 있는 사람으로 성장했을 때, 그때 또다시 만나 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메롱 저자의 독자들에게 한 마디 “굳이 행복하고자 하지 않으니 오히려 이 순간이 행복하더랍니다.” 윤다형(고망지) 저자의 독자들에게 한 마디 “저의 설익은 글이 여러분께 어떤 의미가 된다면, 그것이 저에게 가장 큰 의미일 것 같아요.” 송윤석(붕덩이) 저자의 독자들에게 한 마디 “이 『책』의 원고는 꽤나 훌륭하답니다. 제 글을 빼놓고 보면요.” 

Writer
Password
Confirm Password
선택하세요
Rating
No Reviews Have Been Created.
Modify Review
Writer
Rating
Return To List

얼굴 없는 다섯 작가의 상상력 사전

10,800원 12,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