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어바웃, 통번역사 / 하니

13,320원 14,800원
기본 할인1,480원
적립금 3%
기본 적립3%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플러스

“언어 하나만 할 줄 알면 먹고 사는데 지장 없어” 어렸을 때부터 어른들에게 줄곧 듣던 말이었다. 어른들이 하는 말 중에 틀린 말 하나 없어!! 언어 하나만 할 줄 알면 정말 ‘먹고 사는데’ 지장이 없을 거라고 철석 같이 믿고 한 길만 걸어왔건만, 웬걸…? 시대가 바뀌어도 너무 바뀌어버렸다. ‘언어’ 하나로 ‘먹고’만 살기에는 세상이 너무 달라져버렸다. 약간… 낙동강 오리 알 중에서도 급류의 오리 알 신세? “정말 언어 하나만으로도 먹고 살 수 있을까?” 언어 하나로 먹고 살아보고자 화려함과 당당함의 끝판왕이라고 생각했던 ‘전문 통번역사’가 되기 위해 통번역대학원을 졸업했지만 졸업하자 마자 ‘언어’ 하나만으로 내가 원하는 삶을 살아갈 수 없음을 직감했다. 내가 가진 거라고는 ‘언어’ 뿐인데 언어 능통자 포화상태에 직면하며 불안감이 엄습했다. 누구 바짓가랑이라도 잡고 물어보고 싶었다. ‘정말 언어 하나만으로 내가 원하는 삶을 살아갈 수 있을까?',‘전문 통번역사로 살아가도 괜찮을까?’ 이 궁금증에 대한 답을 얻고 싶었고 현직 통번역사들의 꾸며진 겉모습이 아닌 '진짜 현실'을 알고 싶었다. 어쩌면 그들의 삶이 나의 미래일 수도 있으니까. <올 어바웃 통번역사> 기획의도 많은 사람들이 전문 통번역사의 지적인 모습, 화려하고 자유로운 삶, 고액연봉자라는 이미지에 주목하여 ‘진짜 현실’은 알지 못 한 채 전문 통번역사의 길로 뛰어든다. 하지만 우리의 기대와 달리 ‘진짜 현실’은 녹록지 않다고, 이제 통번역사는 그만 두고 싶다고, 다른 직업으로 전향하고 싶다고 입을 모아 이야기한다. 대한민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8 명의 프리랜서 통번역사, 인하우스 통번역사 그리고 통번역대학원 재학생, 졸업생의 선택과 시도, 그 과정 속에서 겪고 있는 희로애락과 차마 묻지 못 해 들을 수 없었던 이야기들을 전하고자 한다. 대한민국 통번역사 8인에게 물었습니다. ‘전문 통번역사’로서의 삶을 만족하시나요? ‘이런 걸 물어봐도 될까?’ 싶을 정도의 차마 물어보지 못 했던 다양한 질문을 통해 전문 통번역사 8인 개개인의 개성과 교훈이 담긴 소중한 답변을 모아 ‘전문 통번역사 인터뷰집’을 만들었습니다. 많은 분들이 <올 어바웃 통번역사> 인터뷰집을 통해 전문 통번역사의 삶을 만나볼 수 있을 것입니다. ‘전문 통번역사’의 현실을 알림으로써 진로에 대한 궁금증을 덜어드리고 나아가 만반의 준비를 하여 폭 넓은 선택을 할 수 있도록 돕고자 합니다. 평소에 예의를 지키느라 차마 물어보지 못 했던 질문들로 엄선하였습니다. - 전문 통번역사로서 살아남기 위해 ‘반드시 갖춰야 하는’ 생존방법 大공개 - 전문 통번역사를 꿈꾸는 사람들에게 들려주는 차가운 현실 - 예방주사처럼 미리 알아보는 통번역 시장의 문제점, 통번역사에 대한 사회적 인식과 처우 - 전문 통번역사를 꿈꾸는 사람들을 위한 진로상담 및 적성검사 - 현직 전문 통번역사들의 소통창구 이런 분들에게 필요한 책입니다 - 언어 하나만 잘 하면 먹고 사는데 지장 없다는 말을 들어본 사람 - ‘어문계열’ 전공자 - 외국 공기 좀 마셔 본 사람 - 언어 좀 할 줄 아는 사람 - 통번역학, 통번역에 관심 있는 사람 - 한 번이라도 전문 통번역사를 직업으로 생각해 본 사람 - 통번역대학원 입시를 준비하는 사람 - 통번역대학원 재학생 - 현재 활동 중이거나 구직 활동 중인 프리랜서/인하우스 통번역사 - 통번역대학원을 졸업했으나 새로운 분야로 이직을 계획하고 있는 사람 - 나의 자녀가 언어 신동이라고 생각하는 학부모 - 언어 교육에 관심이 많은 학부모 - 재외국민 자녀를 둔 학부모

 

 

 

<목차> Prologue 김인경 - 통번역사가 되는 것이 유일한 진리가 아니라는 것을 꼭 알았으면 좋겠어요. 정다혜 - 실체가 단단해야 그 외의 것들이 아름다워 보이는 거라고 생각해요. 무엇이 중요한지 잘 생각했으면 좋겠어요. 김성아 - 돈만 보고 할 수 있는 일은 아닌 것 같아요. 2년 동안의 통번역대학원 과정은 단순히 좋아서 할 수 있는 일은 아니에요. 박은주 - 더 나은 사람이 되고 싶어. 더 나은 내가 되고 싶은 열망. 박소정 - 저는 통번역사가 대우받는 직업인 줄 알았어요. 통역사라는 미명 하에 아르바이트생. 박유지 - 통역사보다 재미있는 일은 더 많을 것 같아. 통번역사는 나의 많은 정체성 중에 하나일 뿐. 임미라 - 프리랜서 통번역사는 전문직이면서도 아주 대표적인 비정규직이거든요. 이무헌 - 엄밀히 말하면 회사에서 통번역을 주요 업무라고 생각하지 않아요. 부가 업무라고 생각을 하죠. Epilogue

 

 

 

 

 

 

 

 

 

 

 

 

 

 

Writer
Password
Confirm Password
선택하세요
Rating
No reviews have been created.
Modify Review
Writer
Rating
Return To List

올 어바웃, 통번역사 / 하니

13,320원 14,8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