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인사를 하지 못해서

11,000원
적립금 3%
배송비 3,000원(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추가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 제목 : <아직, 인사를 하지 못해서>
- 표지 / 내지: 첨부 파일(표지, 목차, 내지) 참고
- 가격 / 출판연도 : 11,000원 / 2018년 1월
- 판형 /페이지 : 124x180/164p
​- ISBN 발행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플러스

- 기획의도 및 책 소개: 

그때는 인사할 수 없었습니다. 

이별이나 죽음에 대한 통속적인 감정은 고사하고, 

삶과 죽음의 경계도 느낄 수 없는 어처구니없는 시간만 흘렀습니다. 

그동안의 경험을 통한 슬픔의 표출 방법, 책에서 읽거나 매스컴을 통해 습득한 방식, 

그 무엇 하나 제게는 적용되는 게 없었어요. 

그날부터 그 알 수 없는 기분을 휴대폰 메모함에 적었습니다.

1년의 시간 동안 어떤 감정이든 생기면 기록을 했습니다. 

그 기록이 이 책이 되었습니다. 

 

 

- 목차

고백, 그리고 서문 (p.010-013)

1장. 라스트 씬 (p.016-065)

2장. 스핀 오프 (p.066-117)

3장. 다큐멘터리 (p.118-159)

고백, 글을 마치며 (p.160)

 

 

- 내용 발췌

 

갑자기 뭐라도 떠오르면 책상에 앉아 맥북을 켠다. 

또는 아이폰 속 Siri를 불러 메모를 받아 적게도 하고, 

곁에 종이가 있다면 적어서 여기저기 흘려 놓는다. 

 

갑자기 튀어 오른 내 잡념의 덩어리들을 여기저기 널어놓고 페이지에 옮겨 담는 일을 한다. 

마음에 들이지 않으면 그 여러 형태의 메모장에 제멋대로 남겨지고 결국은 잊힌다. 

 

쓰고 나면 사실 별 볼 일 없다. 그리 긴 문장으로 정리되지도 않고 시점은 방향 없이 기웃대고 있다. 

글쓰기를 전문적으로 배우지 않은 초짜의 끄적임 일 뿐, 내 감정을 다 싣지는 못하는 것 같다. 

‘흔적’을 남기는 일은 어차피 묻혀버릴 과거에 매달리는 짓이다. 

보관을 통한 것은 결국 실제에서 더 멀어진다. 

결국, 나는 재구성된 기억과 사실을 구분하지 못할 것이고, 

그렇다면 이 글들은 나의 ‘애도’에는 쓸모가 없다.

​- <오늘의 글쓰기> p.80 

Writer
Password
Confirm Password
선택하세요
Rating
No
Subject
Writer
Rating
Modify Review
Writer
Rating
Return To List

아직, 인사를 하지 못해서

11,000원
추가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