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와울들 (곽비누) 낭독회

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곽비누

팀 조와 울들에서 작가로 활동한다. 2018년, <조와 울들>을 썼다. 2022년, <미래파>를 냈다. 책은 겨우 두 권 냈지만, 어느덧 조와 울들로 8년 차다.

 

2021년에는 단편 영화 <여름밤, 술을 마시고 담배를 태우고 나면 그 후에 우리는 대체>를 쓰고 연출했다. 애석하게도 영화제에서 불러 주지 않았다. 덕분에 사비를 털어 4월 말, 단편 영화 상영 전시인 <ZERO-BASE>를 개최한다.

 

전공과 무관한 직업을 전전하다 최근에는 커피를 만든다. 뭐가 되려고 그러는지. 그런 말을 했더니 엄마가 꼭 뭐가 될 필요는 없다고 했다. 당분간 이렇게 살아도 될 것 같다.

 

-

 

조와 울들 @ourjowool

2015년에 디자이너 한진원과 작가 곽비누, 이아름 세 사람이 결성했다. 

2018년, 첫 책 <조와 울들>을 썼다. 

2022년, 두 번째 책 <미래파>를 썼다. 현재는 작가 곽비누와 이아름, 두 사람을 주축으로 한다. 

 

-

 

곽비누 작가의 낭독회

 

-

 

5월 21일 

13시 30분부터

 

-

 

*이 프로그램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의 ’2022년 지역서점 문화활동 지원 사업'을 통해 진행됩니다.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조와울들 (곽비누) 낭독회

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