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레이팅 팬데믹 : 비장소·비물질 시대의 예술 경험 / 무빙북

10,800원 12,000원
기본 할인1,200원
쪽수: 126p
판형: 180*110mm
가격: 12,000원
적립금 3%
기본 적립3%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책 소개>

 

이 책은 팬데믹 이후 예술 경험이 재조직되어가는 과정을

전시공간의 바깥에서 시작하여 도시공간에 걸쳐 관찰해 나간다.

특히 코로나19 이후 뉴노멀이 된 물리적 장소의 통제와 공공영역의 축소, 온라인 환경의 확장 및 비물질

경험의 증대로부터 예술 경험의 고유성 및 지속가능성에 질문하며,

이에 대한 접근을 네 명의 큐레이터와 연구자 와의 대화로부터 전한다.

인터뷰에서는 번아웃의 시대에 상호 간의 돌봄과 의존, 연대의 큐레이팅(마리나 오테로 베르지에),

인스티튜션의 취약성과 위기를 전유하는 예술의 대안적 가능성(가엘 샤흐보) 및

‘포스트-줌 피로’에 맞서 장소로의 감각을 회복(요헨 베커)하고자 하는 큐레토리얼 실천과 더불어

자본주의적 시각 체제의 변화로부터 비인간 시각성의 현주소(김상민)에 접근하는 다각적 논의들이 담긴다.

또한, 코로나19의 봉쇄령 이후 도시공간 및 문화공간의 주변부를 맴돌며 문화 경험의 이행 과정을 추적한 심소미의

에세이는 경험의 죽음이 불러일으킨 새로운 경험의 탄생, 장소와 비장소의 불협화음,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융합 과정에서 발견되는 기이한 변형에 대한 필자의 시선을 더한다.

 

 

 

 

<목차>

 

서문 / 심소미

 

인터뷰 INTERVIEW

탈중심의 큐레이팅 : 상호 의존성, 연대, 돌봄에 기대기 / 마리나 오테로 베르지에

낮과 밤의 리듬, 그리고 우리를 연결하기 / 가엘 샤흐보

메트로TV 제작을 계속해 나가자! / 요헨 베커

비인간 시각성 시대의 예술 경험 / 김상민

 

리서치 RESEARCH

회복불가능한 장소와 경험을 회상하며 : 팬데믹 이후 문화변형 추적기 / 심소미

 

 

 

 

<저자 소개>

 

심소미는 서울과 파리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독립큐레이터로, 신자유주의 도시와 예술 실천의 관계를

예술, 건축, 도시연구, 인문학에 걸쳐 탐구하고, 이를 큐레토리얼 담론으로 재생산하는 데 관심을 둔다.

주요 기획으로 《미래 가 그립나요?》, 《리얼-리얼시티》, 《2018 공공하는 예술: 환상벨트》 등이 있다.

 

 

 

 

 

쪽수: 126p

판형: 180*110mm

가격: 12,000원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큐레이팅 팬데믹 : 비장소·비물질 시대의 예술 경험 / 무빙북

10,800원 12,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