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침표의 온도 / 최섬 시화집

9,000원 10,000원
기본 할인1,000원
저자명 최섬

판형 150×210mm

쪽수 36p

디자인/인쇄 태미사

가격 10,000

초판 1쇄

발행일 2020년 9월 21일
적립금 3%
기본 적립3%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저자명 최섬

판형 150×210mm

쪽수 36p

디자인/인쇄 태미사

가격 10,000

초판 1쇄

발행일 2020년 9월 21일

 

 

책 소개

 

    동물원 기린 그림자는 기린처럼 보인다호랑이 그림자도 호랑이처럼 생겼다창살 속 형형색색 몰골들 바라보면우리에게도 미래가 있어 보인다                       

- 6p,  그림자동물원 中 -

 

  위 행들은 전부 퇴원하여 그 원형을 잃은 지 오래되었다                       

- 22p,  폐쇄병동의 시 中 -

 

그저 국경에 서서빗금 너머 당신을 바라보는 일내가 쥐고 있는 것들은 여전히 나이다                     

- 32p,  국경에 서서 中 -

 

 

저자 및 장르

 

” 한때는 신춘문예 당선만이 전부인 것처럼 매달렸습니다.지금은 등단을 위한 ‘잘 닦인 길’들 중 하나일 뿐이라고 생각합니다.조금 돌아가고 포장이 완벽하지 않더라도쓰고 그리는 행위를 멈추지 않는다면언젠가 스스로 인정할 만한 작품을 만날 수 있을 거라 믿고 있습니다.“

 

오 년 간 작가 지망생으로 살아온 저자가 지난 시절을 기념하는 작업물들을 모아 만든 시화집입니다. 저자가 찍은 마침표가 책을 읽는 모두에게 의미 있는 온도로 남길 바랍니다.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마침표의 온도 / 최섬 시화집

9,000원 10,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floating-button-img